UPDATED. 2020-10-21 16:05 (수)
“끼니 거르던 나쁜 습관 버리고 균형 잡힌 식사 할게요”
“끼니 거르던 나쁜 습관 버리고 균형 잡힌 식사 할게요”
  • 류병욱 기자
  • 승인 2020.09.21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 장애인들에 건강 지원한 서산의료원

서산시장애인복지관(관장 이기남)은 충청남도서산의료원(원장 김영완)의 지원으로 서산시에 거주하는 저소득장애인 38명을 대상으로 무료 골밀도검사사업을 진행했다.

이 번 사업은 평소 지역 의료 취약계층을 위한 공공사업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는 서산의료원에서 골밀도 검사 및 진료비를 지원하여 평소 운동과 영양섭취가 열악한 저소득 장애인들의 골다공증 예방을 위해 실시되었다.

9월 8일부터 9월 17일까지 6차례로 나눠 진행된 골밀도검사사업을 통해 15명이골다공증을, 18명이 골감소증을 진단받았다.

이날 의료원 측은 진단 받은 골다공증에 대해 약을 처방 해 골절을 예방할 수 있게 했고, 골감소증을 진단 받은 장애인들에게는 자신들의 뼈 상태를 알고 규칙적인 운동 및 영양섭취와 주기적인 골밀도 검사 안내 및 교육을 시행해 골다공증을 예방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현재 서산의료원 보건의료복지 통합지원센터장 이면서 서울대학교 파견교수인 가정의학교 고아령 전문의는 “골다공증이란 폐경, 노화, 뼈에 해로운 약물 복용 등의 다양한 원인에 의해 뼈가 약해져 경미한 충격에도 쉽게 골절이 일어나는 질환으로, 이번 검사 결과, 비교적 젊은 40~50대에서도 다수의 골다공증이 진단되어 골절 예방을 위한 처방을 했다”며 “앞으로도 서산의료원은 취약계층의 만성질환 예방 및 조기발견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기획하여 지역 주민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지역거점 공공병원으로써의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골감소증을 진단 받은 한 A 씨는 “오늘 검사를 통해 내 뼈 건강상태의 심각성을 알 수 있었다”면서 “선생님한테 교육 받은 대로 운동도 신경 써서 더 열심히 하고 끼니를 거르는 나쁜 습관을 버리고 고루고루 균형 잡힌 식사도 하면서 건강을 지켜야겠다는 다짐을 했다.”고 소감을 말했다.

서산시장애인복지관 이기남 관장은 “지역 장애인들의 건강을 위해 지원해 주신 서산의료원에 감사드린다”면서 “지역 기관들과 협력하여 장애인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