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9 10:16 (월)
첨단 농기계 드론 투입…농업 생산성 높인다
첨단 농기계 드론 투입…농업 생산성 높인다
  • 김동성 기자
  • 승인 2021.04.05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방제-무성항공 제공
드론방제-무성항공 제공
드론방제-무성항공 제공

충남도가 첨단 농기계 드론(멀티콥터) 지원 사업을 통해 농업 생산성 증대에 앞장선다.

도는 병해충 방제, 시비 및 종자 파종 등을 위해 총사업비 21억 원을 투입, 농업용 드론 105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첨단 농기계 드론은 농촌인력 감소 및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인건비까지 절감할 수 있어 농촌 현장에서 각광을 받고 있다.

그동안 시군별 자율 또는 지역 현안사업 형태로 사업을 추진했으나, 지역별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지난해부터 도 자체 신규 사업으로 반영했다.

도가 지난해 기준 시군에서 관리 중인 농업용 드론 204대에 대한 실적을 조사한 결과, 3491일(2만 2578㏊) 활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대당 연평균 17.1일(110.6㏊), 1일 평균 6.4ha 농작업에 투입활용한 것이다.

품목별 이용 실적을 보면 총 2만 2578㏊ 중 △벼 2만 1942㏊ (97.1%) △밭작물 621㏊(2.8%) △과수 등 15㏊(0.1%)를 수행했다.

이종호 도 식량원예과장은 “현재까지는 벼 농사에 대한 방제 작업에 편중했지만, 종자 파종에서 시비, 예찰 등 작업 형태가 다양화하고 있다”며 “밭작물 및 과수원에서도 활용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