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2 15:16 (월)
공주시, ‘제20회 고마나루국제연극제’ 개최
공주시, ‘제20회 고마나루국제연극제’ 개최
  • 이호민
  • 승인 2023.09.20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주시, ‘제20회 고마나루국제연극제’ 개최
공주시, ‘제20회 고마나루국제연극제’ 개최
공주시, ‘제20회 고마나루국제연극제’ 개최

국내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제20회 공주 고마나루 국제연극제가 오는 9월 25일 개막한다.

20일 공주시에 따르면, 올해 연극제는 2023 대백제전이 열리는 기간인 9월 25일 개막해 10월 3일까지 9일간 공주문예회관에서 6개의 작품이 경연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심사를 통과한 작품은 음악극 블루 도그스(극단 벅수골), 착한 사람 김삼봉(예술공장 두레), 니 애비의 볼레로(연극저항집단 백치다), 음악극 예외와 관습(연극집단 반), 심청전을 짓다(극단 모시는 사람들), 전장의 시(극발전소301)이다.

9월 25일 오후 7시 개막식과 퍼포먼스 ‘무령왕 탄생이야기’, 뮤지컬 갈라쇼 ‘무령’ 등 공주 대표예술인들의 무대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극 공연이 펼쳐진다.

오는 10월 3일에는 ‘고마나루국제연극제의 현황과 발전 방향’을 주제로 학술 심포지엄도 열린다.

시는 연극제의 성공개최를 위해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약 중인 배우 김정팔, 손종학, 이달형, 이황 등 총 4명의 배우를 홍보대사로 지난 11일 위촉했다.

최원철 시장은 “지역사회 연극문화 저변확대를 위해 홍보대사분들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이번 20주년 고마나루국제미술제가 대한민국 대표 연극제로 발돋움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서경오 대회장은 “연극제가 대백제전이 열리는 기간 중 개최됨에 따라 보다 내실 있게 준비해 시민들에게 위로와 공감이 될 수 있는 연극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04년부터 개최되고 있는 고마나루 국제연극제는 2021년까지 지역 문화 활성화와 기반 형성을 위해 향토성 짙은 한국적 소재의 연극들을 발굴해 오다 지난해 19회 때부터 국제연극제로 탈바꿈했다.

슬로건도 ‘K-theater(대한민국 연극예술) 세계연극의 중심에 서다’를 내세워 성공적인 도약을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