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2 10:19 (화)
청양군, 취약계층 자활근로사업 연중 추진
청양군, 취약계층 자활근로사업 연중 추진
  • 박미영
  • 승인 2021.01.18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인터넷뉴스] 청양군이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에게 안정적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자활근로사업을 연중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자활근로사업은 저소득층의 근로 능력과 자활의지를 높이면서 생활안정 및 자립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사업추진을 담당하는 청양지역자활센터는 맛있는한끼, 희망나르미 등 7개 사업단을 운영할 예정이며, 특히 올해 신규 사업으로 폐식용유를 이용해 친환경 유용미생물(EM) 제품을 제작하는 EM생활공방사업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자활근로사업은 참여자의 근로능력 정도, 자활욕구, 자활의지 및 가구여건 등 특성에 맞는 일자리를 제공하며, 하루 8시간 주5일 근무제를 적용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취업이 어려워진 군내 저소득 주민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