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2 10:30 (수)
아산시, 농촌고령화 대응!! 유형별 벼 직파기술 현장연시회 열어
아산시, 농촌고령화 대응!! 유형별 벼 직파기술 현장연시회 열어
  • 진금하
  • 승인 2023.05.26 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 담수직파 파종장면
드론 담수직파 파종장면
드론 담수직파 파종장면

아산시농업기술센터는 25일 권곡동 들녘에서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정명갑 기술지원과장을 비롯한 충청남도농업기술원 기술보급과, 직파 시범사업 참여농가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형별 벼 직파기술 현장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현장 연시회에서는 드론을 활용한 담수산파기술, 이앙기부착형 무논직파기를 활용한 무논점파기술, 트랙터부착형 건답파종기를 활용한 건답점파기술 등을 선보였다. 또한 직파 입모율 향상과 잡초피해 경감을 위한 종자코팅, 레이저 정밀균평, 왕우렁이 제초 등에 대한 기자재 전시 및 관련기술 공유 등도 이루어졌다.

2022 농업전망(한국농촌경제연구원) 및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2031년 까지 농가인구는 30만명 감소(2021년 227만 명 → 2031년 197만 명), 65세 이상 고령 농가인구 비율은 7.5% 증가(2021년 43.1% → 2031년 50.6%)가 예상되며, 농업소득은 1.5% 감소, 농업경영비는 1.5% 증가가 예상된다. 따라서 벼농사에 있어서 육묘, 이앙 등 악성 농작업의 생력화를 통해 농업경영비 절감 및 인력난 완화가 필요한 시점이다.

일반적으로 직파재배는 관행 이앙재배에 비해 노동력은 직파유형별 평균 40% 내외 절감되며, 생산비는 약 66% 내외 절감된다. 따라서, 아산시는 농촌 노동력의 양적감소와 질적 저하에 대응하기 위해 2015년 부터 중소규모 농가는 드론담수직파, 쌀전업농 등 대규모 직파단지는 건답직파와 무논직파를 중심으로 유형별(드론담수, 무논, 건답) 벼 직파재배기술을 지속적으로 보급해오고 있으며, 아산시 직파재배단지 조성규모는 2015년 23ha를 시작으로 2023년 현재 300ha에 이른다.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벼 직파기술의 신속한 확산을 위해 유형별(담수, 무논, 건답) 직파기술 개선과 관련 농기자재 등 다양한 직파 관련 신기술을 중점 발굴·보급하여 2026년 까지 아산시 전체 벼 재배면적 8,539ha의 약 10%인 854ha까지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한 최근 들어 유형별로 벼 직파기술이 확산 되고 있으나, 직파 관련 새로운 농기자재의 보급, 재배품종의 변화 등에 따른 생육특성 및 경제성 분석자료 등이 미비한 실정으로 이를 보완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도농업기술원과 협력하여 직파 유형별 생육특성과 경제성 분석 등 다양한 현장실증 연구과제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