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30 13:10 (금)
충남 탄소중립 선도 정책 국제사회 입지 강화
충남 탄소중립 선도 정책 국제사회 입지 강화
  • 서화랑 기자
  • 승인 2022.09.22 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더2연합 총회
언더2연합 총회
언더2연합 총회

충남도가 탄소중립 선도 정책의 국제사회 입지 강화라는 굵직한 성과를 거두며 민선 8기 첫 지방외교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김태흠 지사는 미국 뉴욕에서 열린 ‘2022 언더2연합 총회’에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 의장으로서의 리더십을 발휘해 도의 정책과 경험을 전세계에 알리고, 글로벌 리더들과의 관계를 더욱 강화했다.

지난 18일 미국 순방길에 오른 김 지사는 언더2연합 총회 참석 및 경제협력을 위한 정책현장 견학, 충청향우회 간담회 등을 갖고, 22일 귀국하며 2박 5일간의 순방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출장에서 김 지사는 19일(현지시각) 언더2연합 총회 개막식 및 언더2연합 사무국 상견례 회의, 언더2연합 총회 세션, 언더2연합 기후 리더 리셉션에 참석했다.

상견례 회의에서 김 지사는 아태 지역 의장으로서 다음 달 ‘탄소중립 경제 특별도’ 선포 등 기후위기 대응을 선도하고, 모범사례를 만들 것을 약속했다.

지방정부의 성공사례를 공유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행동을 촉구하는 언더2연합 총회 세션에서는 아태 지역의 2050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보다 효과적인 정책을 제안하고 언더2연합의 지원을 요청했다.

김 지사는 충남은 ‘선언’ 중심에서 ‘실천’ 중심으로 협력의 질을 높이면서 아태 지역의 비전과 과제를 달성하기 위해 연대와 협력을 강화할 뜻을 밝혔다.

이뿐만 아니라 미국 도착 직후 비공개로 가진 글로벌 리더들과의 만찬 자리에서는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심도 깊은 토론을 통해 각 지역 리더와 글로벌 파트너십을 확대하는 계기를 만들었다.

20일에는 충청향우회·뉴욕한인회와 오찬을 함께 하며, 기대와 성원을 잊지 않고, 더욱 자랑스러운 고향, ‘강하고 힘쎈충남’을 만들어 가겠다고 약속했다.

같은 날 중소기업중앙회와 미국 유력 경제 미디어 그룹 블룸버그사 경영진 간담에서는 글로벌 경제 상황 및 도와 협업 분야를 중점 논의하는 등 경제분야의 국외 협력을 확대하는 성과도 거두었다.

도 관계자는 “충남은 기후변화 대응에 선도적으로 대응한 대표 지방정부로서 언더2연합 가입 등 국외 지방정부와 함께 탄소중립에 앞장서고 있다”며 “이번 미국 순방을 통해 얻은 소중한 경험을 활용해 국내는 물론 언더2연합 회원단체 모두가 전세계 2050 탄소중립을 달성하는데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도는 2018년 9월 전국 최초로 언더2연합에 가입했으며, 김 지사는 올해 7월 1일 아태 지역 공동의장 재임 이후 아태 지역의 탄소중립 확산을 위한 정책방향 제시 및 협력방안을 제안하는 등 지구 온도상승 1.5℃ 이하 제한에 기여하기 위해 활발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