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4:17 (금)
당진시, 전기차 충전 방해하면 최대 20만원 과태료!
당진시, 전기차 충전 방해하면 최대 20만원 과태료!
  • 진금하
  • 승인 2022.05.11 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차 충전구역
전기차 충전구역
전기차 충전구역

당진시가 전기차 보급과 충전 인프라 확대에 따른 올바른 전기자동차 충전문화 확립에 나선다.

시는 '환경친화적 자동차의 개발 및 보급 촉진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에 따라 지난 2월부터 ‘전기자동차 충전구역임을 알 수 있는 표시가 된 모든 충전구역 내 충전 방해행위’에 대해 집중적인 단속을 시행해왔다.

주요 방해행위는 ▲충전구역 내 일반차량 주차 및 물건 적치 등의 충전방해(10만 원) ▲충전이 완료된 후 계속주차(10만 원) ▲충전구역(시설, 문자, 구획선)을 훼손하는 행위(20만 원) 등이다.

시는 시민들의 혼란을 덜고자 이달 말까지 계도기간을 운영해 이 기간 중 최초 1회 적발 시에는 계도문을 발송하나, 동일 차량이 2회 이상 지속적으로 위반할 시에는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한편 계도기간 이후인 6월 1일부터는 위반행위 적발 즉시 과태료가 부과된다.

시 관계자는 “개정된 사항에 대해 계도기간 내 적극 홍보를 펼쳐 시민들의 혼란을 최소화하고 전기차 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바른 전기자동차 충전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