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4:17 (금)
부여군 노인일자리 ‘불법촬영탐지 사업단’, 부여경찰서와 합동점검
부여군 노인일자리 ‘불법촬영탐지 사업단’, 부여경찰서와 합동점검
  • 정명선
  • 승인 2022.05.12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여시니어클럽 불법카메라 합동점검 장면
부여시니어클럽 불법카메라 합동점검 장면
부여시니어클럽 불법카메라 합동점검 장면

부여시니어클럽은 부여경찰서와 지난 11일 궁남지 일대 공중화장실에 대한 불법카메라 합동점검에 나섰다.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범죄를 근절하고 이용자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는 취지다.

이날 참가자들은 이용객이 많은 공중화장실을 대상으로 전파탐지기 등 전문 탐지 장비를 활용해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했다.

불법촬영탐지사업단은 노인일자리 사업을 수행하는 부여시니어클럽에서 2021년 9월부터 운영하기 시작했다.

불법 촬영물 유포 범죄가 사회적으로 이슈화하면서 공공 화장실 이용자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것을 막고 불법 촬영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 기획된 사업이다.

사업단은 매주 정기적으로 궁남지, 구드래 공원, 부소산, 터미널 등 이용객이 많은 곳에 대해 불법촬영카메라 설치 여부를 전파탐지형 장비를 활용해 점검·확인해 왔다.

지난달 21일에는 부여경찰서와 협약을 맺고 유동적으로 합동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추후 점검 주기와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한 노인일자리 참여자는 “불법촬영 범죄 예방 활동에 동참하게 돼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낀다”며 “부여군이 더욱 안전한 도시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