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14:17 (금)
당진시, 하수처리 재이용수 이용 '물 순환' 실현
당진시, 하수처리 재이용수 이용 '물 순환' 실현
  • 진금하
  • 승인 2022.05.10 0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천 전경
당진천 전경
당진천 전경

당진시가 하수처리 재이용수를 생태하천 건천화 방지 및 지역 내 도로 청소나 농업용수 등의 용도로 무료 공급하며 지속가능한 탄소중립 도시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물의 재이용이란 빗물, 오수 등을 재이용시설을 이용해 처리하고 처리수를 생활·농업·조경·하천유지 등의 용도로 공급함으로써, 비에 의존하는 전통적 취수방식에서 벗어난 친환경적 대체수 공급방식을 의미한다.

시는 지난 2015년 당진하수처리장 부지 내 재이용수 공급을 위해 1만2,000㎥/일 규모의 시설을 준공했으며, 당진천 순성면 갈산리 일원까지 이송관로가 설치돼 있어 당진천의 건천화 방지 및 하천의 적정수위 확보 등의 역할을 해왔다.

또한 가뭄 시 갈산리 일원 70여 가구에 농업용수를 공급하고, 하천의 수질개선및 지역주민에게 친수공간을 제공하는 등 물 순환 체계 확립에 기여 해왔다.

시에 따르면 작년 재이용수 공급량은 144만 t으로, 이는 재이용수 시설 가동 이후 최대 공급량이며 올해도 기후변화에 따라 재이용수시설 가동 일수를 조절해 농번기인 5~10월까지 7,000t/일 공급을 추진할 계획이다.

고동주 수도과장은 "우리나라는 UN이 정한 물 부족 국가로 기후 변화로 인한 물 부족 현상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한 상황"이라며 “재이용수 공급 확대를 위해 물 재이용관리계획 수립 용역 추진 및 빗물저금통 설치사업 등 물 재활용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